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경제 · 금융  >  저축은행·캐피털·대부업

이계문 서민금융진흥원장, 금융·복지 양방향 서비스 100일 맞아 현장 점검

  • 김기혁 기자
  • 2018-10-08 15:18:17
  • 저축은행·캐피털·대부업
이계문 서민금융진흥원장, 금융·복지 양방향 서비스 100일 맞아 현장 점검
이계문 서민금융진흥원장이 8일 서울 종로 중앙 서민금융통합지원센터를 방문해 ‘금융·복지 양방향 서비스’를 시연하고 있다./사진제공=서민금융진흥원

이계문 서민금융진흥원장은 취임 이튿날인 8일 금융·복지 양방향서비스 제공 100일을 맞아 중앙 서민금융통합지원센터를 방문해 현장상담을 진행했다.

진흥원은 지난 7월 1일 전국 3,500개 읍면동 주민센터를 통해 금융·복지 양방향 연계 지원을 시작했다. 금융·복지 양방향 서비스의뢰는 보건복지부의 사회보장정보시스템을 활용해 진흥원과 각 지자체의 지원대상자를 서로 연계해 지원하는 서비스다. 올해 법정 최고금리가 연 24%로 인하됨에 따라 상환능력이 낮은 취약계층에 대한 금융 및 복지 지원을 위해 마련됐다. 이를 통해 진흥원에서 복지를 지원할 수 있도록 지자체로 연계한 대상자는 1,035명이며 이중 428명이 복지서비스를 지원 받았다. 또한 금융 지원을 위해 지자체에서 진흥원으로 연계된 실적은 총 80건에 이른다.

이 원장은 “금융이 필요한 고객이 지자체에서 진흥원으로 연계되는 실적은 다소 미흡한 측면이 있다”며 “지자체와의 유기적인 협업을 통해 금융 수요자를 발굴하고 연계를 활성화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김기혁기자 coldmetal@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