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영화

[현장] ‘언니’ 이시영 “순도 100% 리얼 액션..대역·와이어·CG 없어”

  • 정다훈 기자
  • 2018-11-28 11:58:19
  • 영화
배우 이시영이 ‘언니’만의 ‘순도 100%리얼액션’의 의미에 대해 말했다.

28일 오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영화 ‘언니’(임경택 감독, 필름에이픽쳐스 제작)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현장에는 임경택 감독과 배우 이시영, 박세완, 이준혁이 참석했다.

[현장] ‘언니’ 이시영 “순도 100% 리얼 액션..대역·와이어·CG 없어”

‘언니’는 사라진 동생 은혜(박세완)의 흔적을 찾아갈수록 점점 폭발하는 전직 경호원 인애(이시영) 복수를 그린 액션 영화다. 임경택 감독은 “리얼 액션은 함부로 만들 수 있는 건 아니다. 배우가 받쳐줘야 가능하다. 이시영은 리얼 액션을 소화할 수 있는 배우다”라며 이시영이 선보이는 순도 100% 리얼 액션에 극찬을 보냈다.

액션 여제로 돌아온 이시영은 펀치 액션부터 하이힐, 해머, 총 등 다양한 도구를 활용한 액션까지 선보여 특공 무술까지 가능한 실력 좋은 전직 경호원 ‘인애’를 소화해냈다. 그는 “‘인애’라는 역할이 처음부터 끝까지 주체적이라는 점이 가장 좋았다. 처음부터 끝까지 영화를 이끌어 나간다는 점, 처음부터 끝까지 리얼 액션이 있다는 점에서 욕심나는 시나리오였다”라고 출연을 결심한 이유를 전했다.

이어 ‘언니’에서 와이어, CG, 대역 없이 투혼을 펼친 사실에 대해,“원신원컷으로 하다보니 힘든 것도 있지만 대역을 쓸 수 없었다” 고 털어놨다. 무엇보다 “ ‘언니’의 액션은 기본에 충실한 클래식한 액션이었다.” 며 “여성 액션은 힘보다 섬세하고 현란한 액션이 많았다”고 작품의 방향에 대해 설명했다.

‘언니’는 12월 말 개봉한다.

/정다훈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