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경제 · 금융  >  저축은행·캐피털·대부업

서민금융진흥원, 맞춤대출서비스로 1·4분기 945억원 중개

서민금융진흥원은 서민금융 소비자에게 적합한 대출을 중개해주는 맞춤대출서비스로 올해 1·4분기에 945억원(7,685명)을 중개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는 작년 동기(537억원)보다 76% 증가한 규모다. 인원도 70% 늘었다. 이 서비스로 중개한 대출상품의 평균 금리는 연 11.50%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1.05%포인트 내렸다. 서민금융진흥원 관계자는 “올해부터 서민금융 콜센터를 자동응답에서 직접 상담으로 개편하고 서민금융 현장을 15회 방문하는 등 홍보를 강화했다”며 “앞으로 홈페이지 개편과 애플리케이션 서비스 개발을 추진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기혁기자 coldmetal@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