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사람이 좋다' 함소원, 가정을 이룬 행복한 일상..최고 시청률 기록

  • 김주원 기자
  • 2019-04-24 10:46:16
  • TV·방송
배우 함소원이 출연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 어제(23일) 방송이 분당 최고시청률 9.6%(닐슨코리아, 수도권기준)를 기록했다. 평균 시청률은 6.4%로 지난주 방송보다 1.1% 상승했다.

'사람이 좋다' 함소원, 가정을 이룬 행복한 일상..최고 시청률 기록
사진=MBC ‘휴면다큐 사람이 좋다’

방송은 함소원이 미스코리아로 데뷔를 한 계기부터 국내에서 활발히 활동하던 모습을 비롯해 중국에 진출한 후 남편 진화를 만나 가정을 이룬 지금의 행복한 일상으로 채워졌다. 독학으로 중국어를 터득하고 쉽지 않은 외국 생활을 이어가던 중 운명의 상대 진화를 만난 함소원. 남편 진화는 아내를 위해 식사는 물론, 육아를 자처하며 운동할 시간까지 마련해주는 다정한 모습을 보여줬다. 함소원은 남편 덕분에 출산 후 더욱 건강해졌다며 남편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지난 해 1월, 43살의 나이에 18살 연하의 남편 진화와 혼인신고부터 한 함소원! 이들 부부의 러브스토리는 한국과 중국, 양국을 뜨겁게 달궜다. 진화의 아버지는 부자관계를 끊자고 할 정도로 완강했고, 대중들도 곧 헤어질 것이라며 싸늘한 시선을 보냈다. 그러나 서로에 대한 견고한 믿음을 보여주는 부부의 모습은 세상의 시선을 응원으로 돌려놓았다. 두 부부를 우연히 만난 사람들이 축하를 전하고 축복을 하는 모습이 최고의 시청률을 기록하기도 했다. 함소원은 “아내로써 엄마로서, 연기자로써의 삶의 균형을 맞춰나가겠다”는 바람을 전하며 방송을 마무리했다.

출연자들을 향한 따뜻한 시선으로 매회 호평 받고 있는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는 매주 화요일 오후 8시 55분에 방송된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