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종목·투자전략

이노션, 일감 몰아주기 리스크 해소 긍정적-한화투자증권

한화투자증권은 공정거래법 개정안에 선제적으로 대응함으로써 일감 몰아주기 관련 리스크가 해소됐다며 13일 현대차그룹 계열 종합 광고회사인 이노션(214320)에 대해 이 회사에 대한 목표주가를 8만원에서 8만8,000원으로 올락고,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김소혜 한화투즈장권 연구원은 “지난 10일 이노션이 롯데컬처웍스와의 지분 교환을 발표함에 따라 그동안 이 회사의 저평가 요인으로 작용하던 불확실성이 해소됐다”고 평가했다.

이어 “이노션은 올해 한화그룹과 컴투스를 신규 광고주로 영입했으며 향후 추가적인 대형 광고주 영입도 기대된다”면서 “연내 디지털 관련 기업 인수가 성사되면 대부분 외주를 주던 디지털 광고 물량을 내부에서 소화할 수 있게 되면서 이에 따른 이익 개선도 가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현재 공정거래법은 총수 일가 지분이 30% 이상인 회사에 일감 몰아주기 규제를 적용하고 있는데, 최근 공정거래위원회는 이 기준을 20%로 낮추는 방향으로 개정을 추진 중이다.

그러나 이노션이 롯데컬처웍스와의 합의대로 지분을 맞교환하게 되면 이 회사의 총수 일가 지분율은 종전 29.99%에서 19.69%로 내려가기 때문에 강화될 예정인 규제 대상에서 제외된다.
/양사록기자 saro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