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부동산  >  

한신공영, 미아동 주택재건축정비사업 수주

한신공영, 미아동, 재건축, 정비사업, 수주

한신공영, 미아동 주택재건축정비사업 수주

한신공영은 15일 서울시 강북구 미아동 주택재건축정비사업의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한신공영은 지난 11일 강북구 미아동 3-111번지 일대에 지하 4층·지상 11층, 6개 동, 203가구 규모의 재건축 아파트와 부대 복리시설을 조성하는 신축사업의 시공사로 선정됐다. 총 도급금액은 약 412억원이다.이 단지는 ‘북서울꿈의숲’과 인접한 숲세권으로, 서울지하철 4호선 미아역과 미아사거리역을 이용할 수 있는 역세권 단지다. 또 초·중·고교가 단지와 인접해 도보 통학이 가능하며 롯데백화점, 현대백화점, 이마트 등 생활 편의시설도 가깝다.

전용면적별로는 △55㎡ 4가구 △59㎡A 52가구 △59㎡B 74가구 △75㎡ 40가구 △84㎡A 7가구 △84㎡B 7가구 △84㎡C 13가구 △84㎡D 6가구가 조성될 계획이다. 착공 및 분양은 오는 9월, 입주는 2022년 2월 예정이다./권혁준기자 awlkwo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