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부동산  >  

서울 민간 아파트 평균 분양가, 1년새 21% 상승

HUG 분석..6월 말 기준 ㎡당 810만원

  • 한동훈 기자
  • 2019-07-15 16:03:13
서울 민간 아파트 평균 분양가, 1년새 21% 상승

올해 6월 말 기준 서울 아파트 분양가가 전년보다 21% 가량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15일 주택도시보증공사(HUG)가 전국 민간아파트의 최근 1년간 평균 분양가를 조사한 결과 올 6월말 기준 서울 아파트 ㎡당 분양가는 810만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전달(778만6,000원) 보다 4.03%, 전년 같은 기간(669만 4,000원) 대비 21.02% 오른 수치다.

수도권(서울, 경기, 인천)전체의 경우 550만6,000원으로 전달 보다 3.12%, 전년 같은 기간보다 18.05% 상승했다. 5대 광역시 및 세종시는 372만원으로 전달보다 0.03%, 전년 대비 12.85% 올랐다. 6월 말 기준 전국 전체 민간 아파트 ㎡당 분양가는 353만8,000원으로 전월 대비 1.52%, 전년 대비 9.66% 상승했다.

HUG 측은 “서울 송파, 경기 용인, 제주 서귀포 지역의 신규분양가가 상대적으로 높아 전국적으로 상승세를 보였다”고 분석했다.

올 6월 전국 신규 분양 민간아파트 총 물량은 1만8,390가구로 전년 동월(1만3,009가구)대비 41% 증가했다. 전월(2만518가구)보다는 10.4% 줄었다.

서울의 신규 분양 가구수는 2,631가구로 전년 동월(2,306가구)보다 14.1% 늘었다. 수도권 전체 분양 가구수는 총 1만758가구로 이달 전국 분양물량의 58.5%를 차지했다. 전년 동월(7,554세대)대비 42%가량 증가한 수치다. 5대 광역시 및 세종시는 총 5,579가구로 전년 동월(2,254세대)대비 148%가량 증가했다.
/한동훈기자 hooni@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