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부동산  >  정책·제도

동작구 상도4동에 도시재생시설 '상도어울마당' 개관

동작구 상도4동에 도시재생시설 '상도어울마당' 개관

서울 동작구 상도4동 도시재생시범사업지에 지역주민 공동체 강화를 위한 시설인 ‘상도어울마당’이 들어선다.

서울시와 동작구는 오는 18일 오후 3시 상도4동에 도시재생 거점공간인 ‘상도어울마당’ 개소식을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 상도어울마당은 마을 도시재생사업의 핵심적인 역할을 하는 지하 1층~지상 3층 연면적 702㎡ 규모 시설이다.

상도어울마당에는 키즈카페 ‘포동포동 놀이터’와 다목적 공연장이 조성됐다. 또 주민 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공간인 마을카페 ‘어울터’, 회의·휴게·사무공간인 ‘가온누리터’도 들어선다. 상도어울마당은 소정의 공간사용료를 낸 주민에게 개방된다. 서울시와 동작구는 상도어울마당 운영을 주민공모를 통해 선정된 ‘협동조합 상4랑’에 맡겼다.

상도4동은 2014년 서울형 도시재생활성화사업에 선정된 후부터 공무원과 전문가로 구성된 도시재생지원센터를 열고 ‘찾아가는 도시재생’, ‘도시재생 대학’ 등을 통해 주민역량을 강화했다. 상도4동은 또 ‘어린이집 중심 골목공원 조성’, ‘양녕대군 묘역 개방 및 역사테마 둘레길 조성’ 등 도시재생 마중물사업을 추진해왔다.

강맹훈 서울시 도시재생실장은 “‘상도 어울마당’이 상도4동 주민들의 참여를 이끌어낼 수 있는 지역민 소통의 허브가 될 것”이라며 “이런 각각의 재생 사례가 모여 서울시 전체에 도시재생이 펼쳐질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주원기자 joowonmail@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