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바이오&ICT

벅시, 엔지스테크널러지 15억원 투자 유치…모빌리티 서비스 고도화

MaaS 시장 선점 위해 벅시-엔지스테커널러지 협력
벅시 누적 투자액 50억원…모빌리티 서비스 진화

벅시, 엔지스테크널러지 15억원 투자 유치…모빌리티 서비스 고도화
신소우(왼쪽부터) 엔지스테크널러지 상무, 박용선 엔지스테크널러지 대표, 이재진 벅시 공동대표, 이태희 벅시 공동대표가 전략적 투자계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엔지스테크널러지

공항 전용 렌터카 공유서비스 업체 벅시가 자율주행 솔루션 전문기업 엔지스테크널러지로부터 15억 규모의 투자를 받고 전략적 협력에 나선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투자로 벅시는 누적 약 50억원의 투자를 유치했다.

양사는 이번 투자를 계기로 차량공유(카셰어링), 차량호출(카헤일링) 보다 한 단계 나아간 통합이동서비스(MaaS, Mobility as a Service) 시장 선점을 위해 협력한다.

벅시는 택시를 포괄한 통합이동서비스 플랫폼으로의 확장을 꾀하고 있는 만큼 엔지스테크널러지의 커넥티드 지능형 내비게이션 솔루션을 기반으로 이용자들의 출발지와 목적지, 경유지 위치에 기반을 둔 최적 경로 탐색은 물론 빅데이터와 인공지능(AI) 기반의 플랫폼 기술을 고도화할 방침이다.

엔지스테크널러지는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플랫폼을 통해 벅시 승객들에게 이동 중 다양한 미디어 콘텐츠를 활용하는 경험을 제공할 계획이다.

벅시 관계자는 “벅시는 그동안 규제샌드박스, 대형택시 중개 등 택시와의 협업방안을 모색했고 정부의 택시 제도개편 방안에 맞춰 택시 제휴 프로그램을 본격적으로 준비 중”이라면서 “이 시점에 원천기술을 가지고 있는 엔지스테크널러지와의 협업까지 이뤄져 시장 및 서비스 확대에 크게 기여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백주원기자 jwpai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