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정치  >  국회·정당·정책

이해찬 "민주당, 총선승패에 나라 명운 갈린다"

여성공천 30%비율 약속

여성, 민주당, 이해찬, 총선, 공천

이해찬 '민주당, 총선승패에 나라 명운 갈린다'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연합뉴스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2일 내년 총선에 여성 공천 비율 30%를 약속했다.

이 대표는 이날 양평 현대통합연수원 블룸비스타에서 열린 ‘전국 여성당원 여름 정치학교’에 참석해 “내년 총선에서 우리가 이기느냐 못 이기느냐에 따라서 나라의 명운이 갈린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반드시 이길 수밖에 없고, 이겨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그는 “여성 인재들을 더욱 많이 발굴해서 내년 총선에서 반드시 승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여성 공천) 30% 제가 분명히 지키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이어 그는 “실제로 예전에는 여성 당원들이 부족했기 때문에 당규가 있어도 그것을 채우지 못하는 경우가 많았는데 요즘에는 많은 여성들이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며 “작년 지방선거에서도 의원, 시장·군수에 여성들이 705명이나 당선됐다. 전체의 약 30%가 여성으로 정정당당하게 당선됐다”고 말했다.
/송종호기자 joist1894@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