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종목·투자전략

[SEN]한국투자 “윈스, 일본 우려 없다…상반기에만 일본향 수출액 306%↑”

  • 이소연 기자
  • 2019-08-02 08:43:57
  • 종목·투자전략
한국투자증권은 2일 윈스(136540)에 대해 “최근 일본의 수출규제 리스크에 따라 부진한 주가 흐름이 이어졌지만, 우려와는 달리 상반기에만 일본향 수출액이 전년 대기 306.0% 증가한 58억원을 기록했다”며 “일본 우려는 없다”고 평가했다. 투자의견이나 목표가는 별도로 제시하지 않았다.

윤철환 연구원은 “신사업이 순조롭게 진행되면서 올 2분기에 영업이익률 15.7%(QoQ +2.5%p, YoY +8.6%p)을 기록했다”며 “비수기에도 불구하고 민수를 제외한 공공·통신·금융 분야 등에서 고르게 실적이 개선됐다”고 평가했다.

윤 연구원은 “일본향 솔루션은 이미 작년 4분기부터 납품이 시작됐다”며 “고객사 요청에 따른 커스터마이징 제품이기 때문에 (일본의 수출규제로 인한) 공급사 교체가 어려울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해당 고객사는 2020년 도쿄올림픽의 통신 주관사이기 때문에 제품 공수를 늦출 여유가 없는 상태”라며 “윈스는 2019년 및 2020년 목표 수출액을 무난히 달성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소연기자 wown93@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