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생활

풀무원 ‘한국산 김치’, 미국 1만개 유통매장서 팔린다

‘월마트’ 이어 ‘크로거 슈퍼마켓’ 입점



풀무원 ‘한국산 김치’, 미국 1만개 유통매장서 팔린다
전북 익산 공장에서 생산된 풀무원 김치가 미국 제2 유통업체인 크로거 매장 내에 진열돼있다. /사진제공=풀무원식품
풀무원(017810)식품은 국산 원재료로 국내에서 생산하는 한국산 김치가 미국 전역의 유통채널 1만개 매장에서 판매된다고 21일 밝혔다.

풀무원식품은 “풀무원 김치가 글로벌 최대 유통사인 월마트에 이어 미국 제2 유통업체인 크로거에 입점했다”며 “최근에는 세이프웨이, 푸드 라이언 등 현지 5,000개 매장에 추가 입점해 총 1만개 매장을 판매처로 확보했다”고 설명했다.

전북 익산의 글로벌김치공장에서 생산되는 풀무원 김치는 지난 6월 월마트 3,900개 매장과 미국 동부 유통업체 퍼블릭스 1,100곳 등 5,000개 매장에 이미 입점해있는 상태다. 풀무원식품은 대형 할인마트 외에도 슈퍼마켓과 편의점 등 다양한 형태의 매장을 공략해 대도시부터 지역마을 단위까지 한국산 김치를 입점시켰다. 풀무원식품은 “미국 시장에서 김치를 팔 여건이 갖춰진 점포 수는 약 2만개”라며 “이미 절반가량 입점에 성공한 만큼 앞으로 매장 수를 더욱 확대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풀무원식품은 올해 5월 전북 익산 국가식품클러스터에 글로벌김치공장을 만들고 해외시장 개척에 나서고 있다. 특히 김치의 주재료인 배추는 우리나라 육종학의 아버지인 고(故) 우장춘 박사가 국내 환경에 맞게 개량한 품종으로 해외 수급이 거의 불가능하다. 국내 품종을 해외에서 재배하더라도 기후와 토양 등 환경이 달라 국산과 맛에서 차이가 나기 때문이다.

풀무원식품 관계자는 “미국에서는 이런 점들 때문에 한국에서 만들어 수출하는 김치를 높이 평가한다”며 “앞으로도 대표 한식인 김치를 글로벌 시장에 제대로 알려가겠다”고 강조했다.
/김현상기자 kim0123@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