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뭉쳐야 찬다' 셀럽파이프가 떴다

  • 최재경 기자
  • 2019-09-05 01:25:26
  • TV·방송
‘어쩌다FC’에게 공식 첫 응원단으로 셀럽파이브가 찾아왔다.

'뭉쳐야 찬다' 셀럽파이프가 떴다
/사진=JTBC_어쩌다FC

JTBC 예능 프로그램 ‘뭉쳐야 찬다’에서 각 스포츠계의 전설들이 뭉쳐, 본인의 종목이 아닌 ‘축구’라는 새로운 도전을 펼치며 조기 축구계의 새바람을 불어오고 있다. 한 시대를 풍미했던 전설들이 넘어지고 깨지며 실수를 연발하면서도 경기를 거듭할수록 성장해가는 모습에 시청자들의 큰 응원을 받고 있다.

전설들을 응원하기 위해 ‘어쩌다FC’ 국민 서포터스 1호 강호동, 2호 서장훈 등에 이어 ‘어쩌다FC’ 공식 응원단까지 등장했다. 전설들의 응원단을 자처한 이들은 바로 작년에 데뷔한 걸그룹인 ‘셀럽파이브’이다. 특히, 전설들의 열성팬인 송은이는 “다같이 모여 방송을 챙겨보며 응원한다”며 ‘어쩌다FC’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생각지도 못한 응원단의 등장에 전설들은 두 손 두 발 들어 이들을 환영했다. 청순 발랄한 응원단 ‘셀럽파이브’는 넘치는 끼와 재치로 전설들을 웃기고 울렸다는 후문.

‘어쩌다FC’의 공식 첫 응원단으로 온 걸그룹 ‘셀럽파이브’의 응원전은 오늘 9월 5일(목) 밤 11시에 방송될 JTBC ‘뭉쳐야 찬다’에서 공개된다.

최재경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