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영화

'윤희에게' 김희애, 첫사랑의 기억을 찾아 떠나다

  • 최재경 기자
  • 2019-09-06 01:00:10
  • 영화
영화 <윤희에게>가 제24회 부산국제영화제 폐막작으로 공식 선정된 가운데, 11월 개봉을 확정하며 티저 포스터를 최초로 공개한다.

'윤희에게' 김희애, 첫사랑의 기억을 찾아 떠나다
/사진=리틀빅픽처스

김희애가 선택한 감성 멜로로 화제를 모았던 영화 <윤희에게>가 11월 개봉을 확정, 제24회 부산국제영화제 폐막작으로 선정되는 쾌거를 이뤄 주목받고 있다. 오는 10월 3일(목)부터 10월 12일(토)까지 진행되는 부산국제영화제의 피날레를 장식할 <윤희에게>는 월드 프리미어 상영으로 개봉 전 전세계 최초 공개된다.

우연히 한 통의 편지를 받은 ‘윤희’(김희애)가 잊고 지냈던 첫사랑의 비밀스러운 기억을 찾아 설원이 펼쳐진 여행지로 떠나는 감성 멜로 <윤희에게>는 배우 김희애가 첫사랑이 살고 있는 도시로 여행을 시작하는 ‘윤희’ 역을 맡아 멜로 장르로 스크린 복귀를 예고해 더욱 기대를 모은다.

김희애는 이번 영화를 통해 따뜻하고 아련한 감성과 눈빛만으로도 서사를 만들어내는 독보적인 분위기로 멜로 장인 다운 내공을 보여줄 전망이다. 여기에 다양한 드라마로 활동 영역을 넓히고 있는 그룹 I.O.I 출신 배우 김소혜와 <살아남은 아이><봉오동 전투> 등으로 연기력을 인정받은 배우 성유빈이 합세해 영화의 활력을 더할 것이다.

또한 장편 데뷔작인 <메리 크리스마스 미스터 모>로 제21회 부산국제영화제에서 NETPEC상 수상과 제52회 카를로비바리국제영화제 등 유수 영화제에 초청받은 임대형 감독이 각본과 연출을 맡아 눈길을 사로잡는다. 일찍이 연출력을 인정받은 임대형 감독의 차기작으로 더욱 주목받고 있는 <윤희에게>는 2018 부산국제영화제 아시아영화펀드(ACF) 극영화 제작지원작으로 선정, 임대형 감독의 무한한 가능성과 잠재력을 확인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이처럼 제24회 부산국제영화제 폐막작으로 선정된 영화 <윤희에게>는 첫사랑을 추억하게 만드는 완성도 높은 시나리오와 설원을 배경으로 펼쳐지는 아름다운 영상미와 배우진의 감성 열연으로 관객들의 마음에 울림을 전하며 개봉을 손꼽아 기다리는 관객들과 뜻깊은 첫만남을 앞두고 있다.

11월 개봉 확정과 함께 공개된 티저 포스터에서는 눈부신 설원이 펼쳐진 거리를 걷고 있는 ‘윤희’와 딸 ‘새봄’(김소혜)이 이목을 집중시킨다. 평온한 일상을 살아가던 ‘윤희’가 우연히 편지 한 통을 받고, 비밀스러운 첫사랑의 기억을 찾아 여행을 시작하게 되는 영화의 설정이 단 한 컷에 담겨 있어 호기심을 불러일으킨다. 특히 골똘히 생각에 잠긴 ‘윤희’의 모습은 오랜 시간 그녀의 마음속에 머물고 있는 첫사랑에 대한 사연이 무엇인지 궁금하게 만든다. 여기에 아날로그 감성을 전하는 빨간 우체통과 우체국 건물의 전경, 발목까지 쌓인 눈길은 이국적인 정취를 느끼게 하며 영화에 기대감을 더한다.

제24회 부산국제영화제 폐막작 선정 소식과 함께 눈 덮인 아름다운 풍광을 담은 티저 포스터를 공개한 <윤희에게>는 11월 관객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최재경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