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정치  >  국회·정당·정책

금태섭 與 의원 "조국, 동문서답으로 묻는 사람 바보 취급"

  • 하정연 기자
  • 2019-09-06 10:53:56
  • 국회·정당·정책
금태섭 與 의원 '조국, 동문서답으로 묻는 사람 바보 취급'
금태섭 더불어민주당 의원

금태섭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6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를 향해 “지금까지 후보자의 말과 생활이 전혀 다르다는 것을 보고 충격 받았다”며 “이걸 묻는데 자꾸 저걸 답변하면 화가 난다. 묻는 사람을 바보 취급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금 의원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조 후보자 인사 청문회에서 “후보자가 변명 없이 젊은 세대에 사과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후보자는 ‘금수저는 진보를 지향하면 안 되냐’고 했는데 엉뚱한 답”이라며 “후보자는 또 ‘개혁 주의자가 되기 위해 노력했지만 아이 문제는 안이했다’고 고백했는데 거기서 ‘개혁주의자’라는 말이 왜 나오느냐”고 꼬집었다. 그러면서 “후보자가 올린 SNS에 비난이 쏟아지는 건 우리 편과 남의 편의 기준이 다르다고 편 가르기를 했다는 것”이라며 “어느 편이냐에 따라 잣대가 달라졌다는 건 공정함을 생명으로 하는 법무 장관으로서 큰 흠이 될 수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금 의원이 “이 자리에서 언행 불일치와 동문서답식 답변에 대해 사과할 생각이 있느냐”고 묻자 조 후보자는 “있다”고 답했다.

/하정연기자 ellenaha@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