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박나래의 농염주의보' 오는 10월 16일 공개, 전 세계 시청자들 만난다

  • 김주원 기자
  • 2019-09-24 01:15:00
  • TV·방송
세계적인 인터넷 엔터테인먼트 서비스 넷플릭스(Netflix)의 오리지널 코미디 스페셜 <박나래의 농염주의보>를 통해 대한민국 대표 코미디언 박나래가 전 세계 시청자들을 만난다.

'박나래의 농염주의보' 오는 10월 16일 공개, 전 세계 시청자들 만난다
사진=넷플릭스

<박나래의 농염주의보>는 박나래가 어디에도 공개되지 않았던 그녀만의 비방용 이야기를 대방출하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코미디 스페셜이다. 지난 5월 서울 첫 공연을 티켓 오픈 5분 만에 전석 매진시킨 스탠드업 코미디 공연 <박나래의 농염주의보>는 부산, 대구, 성남, 전주까지 이어진 전국 투어로 대세 개그우먼 박나래에 대한 전국민의 뜨거운 관심과 사랑을 입증했다. “부산에서 농염 봤었는데 웃느라 눈물 빠졌어요” (인스타그램_hy***), “너무 잼있어서 팔자주름 생겨서 나왔어용” (인스타그램_@yu***), “전주도 앵콜 공연해주세요 정말 최고였어요ㅜㅜ!” (인스타그램_m.***) 등 관객들의 호평을 받은 ‘비방용 박나래’의 고삐 풀린 19금 토크가 넷플릭스의 오리지널 코미디 스페셜로 전 세계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분장, 세트, 소품이 최소화된 무대에서 거침없고 솔직한 자신만의 이야기로 관객들을 사로잡아야 하는 스탠드업 코미디의 특성에 완벽하게 부합하는 한국 대표 코미디언 박나래의 활약에 기대가 모인다.

넷플릭스는 그동안 엘런 디제너러스, 앨리 웡, 케빈 하트를 필두로 많은 스타 코미디언의 스탠드업 코미디를 소개해왔다. 미국을 대표하는 토크쇼 진행자 엘런 디제너러스가 15년 만에 넷플릭스 오리지널 코미디 스페셜 <엘런 디제너러스: 공감능력자>를 선보였고, 아시아계 미국인 코미디언 앨리 웡은 넷플릭스 오리지널 코미디 스페셜 <앨리 웡: 베이비 코브라>에서 만삭의 몸으로 섹스와 임신에 대한 직설적인 견해를 유머러스하게 설파하며 단숨에 코미디 스타로 떠올랐다. <케빈 하트: 왓 나우?>는 2016년 포브스지 선정 연예계 스포츠 셀럽 연간수익 6위를 기록한 엄청난 인기의 코미디 슈퍼스타 케빈 하트의 찰진 토크를 담아 인기를 얻었다. 5만 2천석의 풋볼 경기장을 매진시키며 스탠드업 코미디 공연 사상 최대의 관객을 모아 기네스북에 등재된 <케빈 하트: 왓 나우?>를 비롯한 여러 편의 케빈 하트 스탠드업 코미디를 넷플릭스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명실공히 최고의 개그우먼 박나래가 최초로 스탠드업 코미디에 도전한 <박나래의 농염주의보>는 오는 10월 16일 오직 넷플릭스에서 공개된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