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시황

"인공지능이 유망 종목 추천"…삼성증권, 모바일 투자정보서비스 '업그레이드'

  • 박성호 기자
  • 2019-10-01 08:43:31
  • 시황
'인공지능이 유망 종목 추천'…삼성증권, 모바일 투자정보서비스 '업그레이드'

삼성증권(016360)은 모바일 앱 ‘엠팝(mPOP)’ 사용자 편의를 높이기 위해 모바일 투자정보서비스를 혁신적으로 업그레이드했다고 1일 밝혔다.

우선 삼성증권은 업그레이드된 시스템이 인공지능(AI)이 고객의 빅데이터를 분석해 유망 종목을 추천해 주는 ‘주식 선호분석’ 서비스를 담았다. 이 서비스에는 삼성증권과 삼성경제연구소가 공동으로 특허를 출원한 ‘고객별 예상 선호종목의 제공 방법 및 시스템’이 적용됐다.

삼성증권 AI가 해당 고객의 기본정보와 최근 1년간의 투자 패턴 등 빅데이터를 분석하고, 여기에 투자성향이 유사한 다른 고객들의 선호종목 정보를 추가로 반영해 고객이 좋아할 만한 종목들을 도출한다.

이어 고객의 선호에 맞게 선정된 이들 종목의 주가 흐름, 기술적 지표 등을 스스로 분석하고 학습하는 방식으로 이 종목 중 현재 투자할 때 1주일 후 주가 상승 확률이 가장 높을 것으로 추정되는 7가지 베스트 종목을 선별해 고객에게 제시하는 방식이다.

삼성증권 관계자는 “실제 AI를 활용해 지난 2017년 12월부터 2018년 3월까지 3개월 데이터를 기반으로 사전 시뮬레이션을 해 본 결과 76.2%의 높은 정확도로 각 주가의 등락을 예측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이 밖에 삼성증권 고객 중 수익률 상위 1000인의 보유, 매수, 매도 상위 10개의 종목 정보를 확인할 수 있는 실거래 데이터 기반의 ‘고수들의 보유종목’ 서비스도 제공한다.?‘고수들의 보유종목’의 상위 10개 종목은 매일 11시 30분, 15시 30분을 기준으로 거래 정보가 갱신된다.?

전계완 삼성증권 디지털인텔리전스 담당 상무는 “AI와 빅데이터 분석 등 첨단기술을 효과적으로 활용할 경우 고객 관점에서 더 쉽고 편리한 투자환경 구현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런 관점에서 앞으로 투자정보 간 연결성, 검색 등 다양한 편의기능을 지속해서 발전시켜 차별화된 디지털 자산관리 플랫폼을 완성해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현재 삼성증권은 시황, 국내외 주식, 금융상품, 리서치 동영상 등 7,000개가 넘는 다양한 투자정보를 홈페이지와 mPOP 등 온라인채널을 통해 제공하고 있다.
/박성호기자 junpar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