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영화

'좀비랜드: 더블 탭' 엠마 스톤&제시 아이젠버그의 좀비액션...11월 개봉

  • 최재경 기자
  • 2019-10-10 01:40:28
  • 영화
차원이 다른 좀비액션 <좀비랜드: 더블 탭>이 11월 국내 개봉을 확정하고 1차 예고편을 공개했다.

'좀비랜드: 더블 탭' 엠마 스톤&제시 아이젠버그의 좀비액션...11월 개봉
/사진=소니 픽쳐스

올가을 최강 엔터테이닝 무비의 진수를 보여줄 <좀비랜드: 더블 탭>이 오는 11월 국내 개봉을 확정하며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좀비랜드: 더블 탭>은 여전히 좀비들의 세상에서 살고 있는 탤러해시, 콜럼버스, 위치타, 리틀록이 새로운 생존자들과 함께 더욱 진화한 좀비에 맞선 생존을 그린 좀비액션.

'좀비랜드: 더블 탭' 엠마 스톤&제시 아이젠버그의 좀비액션...11월 개봉
/사진=소니 픽쳐스

<좀비랜드: 더블 탭>은 전 세계적으로 폭발적인 사랑을 받으며 좀비액션의 레전드로 불린 영화 <좀비랜드>의 속편이다. 1편인 <좀비랜드>는 2009년 혜성처럼 등장해 제작비 대비 4배 이상 수익으로 흥행 성공, 로튼 토마토 90%, 유수 영화제 28개 노미네이션에 10개 수상까지 평단과 관객 모두를 사로잡았던 작품. 그 후 끊임없이 이어진 속편 제작 요구에 드디어 응답하며 10주년이 되는 2019년 11월에 2편인 <좀비랜드: 더블 탭>으로 돌아온다는 소식에 수많은 영화 팬들의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영화의 개봉 소식이 큰 화제를 모으는 또 다른 이유는 바로 1편의 오리지널 멤버들이 그대로 다시 뭉쳤다는 점이다. <베놈>의 루벤 플레셔 감독, <데드풀>시리즈의 렛 리스&폴 워닉 각본가는 1편에 이어 2편에도 합류해 자신들 특유의 장기인 화려한 액션과 거침없는 유머 감각을 여실히 드러내며 관객들을 흥분시킬 예정이다. 주연 배우들의 귀환 또한 반가운 소식.

영화는 현재 세계적인 배우로 사랑받는 엠마 스톤, 제시 아이젠버그를 비롯해 우디 해럴슨, 아비가일 브레스린까지 1편 배우들의 풀 캐스팅을 자랑한다. 이처럼 2009년 당시 신인이었던 배우들이 각자 배우로서 큰 성공을 거둔 뒤 2편에 다시 등장한다는 것은 그들의 <좀비랜드: 더블 탭>에 대한 의리와 자신감을 오롯이 느낄 수 있는 대목으로 관객들의 호기심을 더욱 자극한다. 또한 최고의 자리에 오른 배우들이 다시 한번 한 작품에서 만나 보여줄 완벽한 팀플레이는 팬들의 기대를 한껏 고조시킨다.

11월 개봉 확정과 함께 공개된 1차 예고편은 좀비로 세상이 멸망한지 10년이 지났지만, 꿋꿋하게 살아남은 희한한 가족 ‘탤러해시’(우디 해럴슨), ‘콜럼버스’(제시 아이젠버그), ‘위치타’(엠마 스톤), ‘리틀록’(아비가일 브레스린)이 사정없이 좀비를 박살 내는 통쾌한 장면으로 반갑게 시작한다. <좀비랜드: 더블 탭>의 제목이자 ‘콜럼버스’의 2번째 생존 규칙 ‘확인사살’에 따라 좀비를 향해 거침없이 총을 쏘고, 진지한 얼굴로 드립을 치는 모습은 여전히 예사롭지 않은 캐릭터들의 개성을 확실히 보여준다. 여기에 ‘탤러해시’의 “갈겨버려!”라는 말 한마디에 샷 건으로 좀비의 머리를 명중시키는 ‘위치타’의 모습과 트랙터, 사륜구동차를 이용해 좀비 무리를 쓸어버리는 장면은 더욱 진화한 좀비들에 맞서 펼쳐질 화끈한 액션을 예고하고, 미워할 수 없는 4차원인 ‘메디슨’(조이 도이치)과 대담한 카 액션을 보여줄 ‘네바다’(로사리오 도슨) 등 다양한 캐릭터들의 등장은 1편보다 업그레이드된 스토리와 스케일을 짐작하게 하며 보는 이들의 눈길을 사로잡는다.

오리지널 멤버들의 완벽한 팀플레이 부활을 알리는 1차 예고편을 최초 공개한 좀비액션 <좀비랜드: 더블 탭>은 11월 개봉한다.

최재경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