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기업

LG, 美 MIT와 미래 성장동력 탐색

  • 이재용 기자
  • 2019-10-11 13:59:21
  • 기업
LG, 美 MIT와 미래 성장동력 탐색
10일(현지시간) 미국 실리콘밸리에서 LG가 운영하는 기업 벤처캐피털인 LG테크놀로지벤처스와 MIT가 공동 개최한 ‘MIT 스타트업 쇼케이스’가 열리고 있다./사진제공=LG

LG가 미국 매사추세츠공대(MIT)와 손잡고 미래 성장동력 확보를 위한 글로벌 오픈이노베이션을 강화한다. LG가 운영하는 기업 벤처캐피털인 LG테크놀로지벤처스는 MIT와 10일(현지시간) 미국 실리콘밸리에서 ‘MIT 스타트업 쇼케이스’를 공동 개최했다고 11일 밝혔다. 이 행사에는 김동수 LG테크놀로지벤처스 대표와 MIT 교수진, MIT 출신 유망 스타트업들이 참여해 인공지능(AI) 기술 동향과 스타트업과의 협력 방안 등을 논의했다.

콘퍼런스에서 MIT 라메시 라스카 교수와 레베카 숑 연구원, 구글의 빈센트 밴후케 수석 등이 AI 보안, AI를 활용한 로봇 개발 등에 대한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AI 기반 챗봇 서비스를 제공하는 ‘포쉬’ 등 AI 관련 미국 현지 유망 스타트업 9개사는 사업모델을 설명했다.

LG테크놀로지벤처스는 앞으로 MIT 출신의 혁신 스타트업과 협력 기회를 확대해나갈 계획이다.

지난해 5월 미국 실리콘밸리에 설립된 LG테크놀로지벤처스는 LG전자, LG디스플레이, LG화학, LG유플러스, LG CNS 등 5개 계열사가 출자한 총 4억2,500만달러 규모의 투자 펀드를 운영하고 있다.

지난해 10월 모빌리티 공유 소프트웨어 스타트업 ‘라이드셀’에 첫 투자를 시작한 후 자율주행, AI, 로봇, 가상현실(VR)·증강현실(AR), 바이오 등 신기술 및 역량 확보를 위한 투자와 협력을 진행하고 있다. 현재까지 총 13개 스타트업에 투자한 금액은 3,300만달러에 이른다.

김 대표는 “MIT 등 세계 최고의 기술력을 보유한 외부 전문가, 대학 등과 적극적으로 연계해 오픈 이노베이션에 대한 투자를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재용기자 jylee@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