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100분토론' 조국 전 장관의 퇴진 배경과 향후 정국에 대해 열띤 토론

  • 김주원 기자
  • 2019-10-15 13:39:07
  • TV·방송
조국 법무장관이 취임 한 달여 만인 10월 14일 전격 사퇴했다. 조국 전 장관은 ‘검찰 개혁의 필요성’을 다시 강조하면서도, 자신과 가족들로부터 비롯된 논란에 대해 송구하다는 입장을 밝혔다. 보수와 진보의 갈등 그리고 대통령의 국정 지지율이 크게 떨어진 상황에 대한 심적 부담도 표명했다.

'100분토론' 조국 전 장관의 퇴진 배경과 향후 정국에 대해 열띤 토론
사진=MBC ‘100분 토론’

문재인 대통령은 “조국 장관과 윤석열 검찰총장의 환상적인 조합에 의한 검찰 개혁을 희망했지만 결국 꿈같은 희망이 됐다”며 아쉬움을 표했다. 다만 검찰 개혁을 중단 없이 실행해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자신을 검찰 개혁의 ‘불쏘시개’로 표현한 조국 전 장관이 사퇴했지만 검찰 개혁은 이제부터가 ‘골든타임’이다. 검찰의 의견이 반영된 법무부 자체 개혁안이 나왔고, 무엇보다 공수처 설치와 검경 수사권 조정 등 검찰개혁의 핵심 법안이 국회 패스트트랙에 올라 있기 때문다.

오늘(15일) 밤 12시, 자정에 방송되는 MBC ‘100분토론’에서는 조국 전 장관의 갑작스러운 퇴진 배경과 관련 법안 처리 등 향후 정국에 대해 짚어보고, 검찰 개혁의 성공 조건을 둘러싼 열띤 토론이 펼쳐진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