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사풀인풀' 설인아-김재영, 쉴 틈 없는 티격태격으로 대환장 인연 START

  • 최재경 기자
  • 2019-10-18 01:35:54
  • TV·방송
설인아와 김재영의 티격태격 케미가 시청자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고 있다.

'사풀인풀' 설인아-김재영, 쉴 틈 없는 티격태격으로 대환장 인연 START
/사진=KBS 2TV_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KBS 2TV 주말드라마 ‘사풀인풀’(원제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극본 배유미, 연출 한준서, 제작 HB엔터테인먼트)에서 설인아(김청아 역)와 김재영(구준휘 역)이 오해 속 새로운 인연을 시작, 만나기만 하면 티격태격하며 미묘한 설렘으로 재미를 더하고 있다.

극 중 김청아(설인아 분)는 친구의 부탁이라면 거절하지 않고 동네 사람은 물론 다리에서 뛰어내리려는 사람에게도 따스한 말을 건네는 다정한 면모를 선보였다. 그런가하면 구준휘(김재영 분)는 회사 동료들과 어울리지 않고 혼밥 혼술을 하거나 엄마 홍유라(나영희 분)와도 한 달에 두 번만 함께 식사를 하며 자신만의 시간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개인주의자 만렙의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이렇게 극과 극 성격으로 전혀 다른 김청아와 구준휘가 오해로 인해 얽히고설킨 인연을 시작해 시청자들의 입꼬리를 씰룩이게 하고 있다. 구준휘의 착각으로 클라이밍 이벤트에 참여해 사고가 일어난데 이어 변태로 몰리기까지 한 김청아의 대환장 아르바이트 때문에 구준휘가 위기에 처한 것.

이런 가운데 구준휘가 성추행범으로 몰린 번개맨을 찾아 나서며 두 사람은 또 한번 인연을 이어갔다. 김청아가 백림(김진엽 분) 대신 아르바이트 한 것을 모르는 구준휘가 그녀에게 친구의 행방을 추궁하며 웃음을 자아낸 것. 성추행범으로 몰린 백림을 보호하기 위해 사실을 밝히기로 결심한 김청아는 번개맨 복장으로 구준휘 앞에 나타나는 엉뚱함으로 두 사람의 만남이 순탄치 않을 것임을 암시해 앞으로의 이야기에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이처럼 너무 다른 두 사람이 앞으로 어떻게 인연을 이어가게 될 것인지 오해로 시작된 두 사람이 서로의 마음을 열 수 있을지 앞으로의 이야기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설인아와 김재영의 앙숙 케미로 웃음을 선사하는 KBS 2TV 주말드라마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은 매주 토, 일요일 저녁 7시 55분 방송된다.

최재경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