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증권기획

삼성증권 '네이버페이 투자통장'

[머니+ 베스트컬렉션]
종합계좌 거래 땐 월 최대 5만 포인트 적립

  • 박성호 기자
  • 2019-10-19 08:05:09
  • 증권기획
삼성증권 '네이버페이 투자통장'

삼성증권(016360)은 네이버의 간편 결제 서비스인 ‘네이버페이’와의 업무제휴를 통해 ‘네이버페이 투자통장’을 출시했다. 네이버페이 투자통장은 네이버 아이디가 있는 고객은 누구나 네이버페이 이벤트 메뉴에 있는 ‘네이버페이 투자통장’ 가입창을 클릭하면 삼성증권 계좌를 비대면으로 편리하게 개설할 수 있다.

이렇게 삼성증권 계좌를 개설하면 네이버페이 결제 계좌로 사용할 수 있는 수시입출금식 CMA 계좌(RP형)와 함께 주식거래나 금융상품에 투자할 수 있는 종합계좌가 함께 생성된다. 이는 CMA 계좌의 경우 돈을 넣어놓기만 해도 세전 연 0.90%(10월 기준)의 수익을 추구할 수 있는 수시 입·출금식 통장으로, 네이버페이의 결제계좌로 편리하게 사용하면서도 예치금에 대해서는 일정한 수익을 받을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함께 개설된 삼성증권 종합계좌로는 주식, 펀드 등의 금융투자 상품을 거래할 수 있다. 이 계좌로 금융상품을 거래할 경우 해당 금액의 1%씩, 월 최대 5만원 상당의 네이버페이 포인트를 제공받게 된다. 적립된 포인트는 네이버페이 가맹점을 통해 현금처럼 활용할 수 있다. 삼성증권은 신규 고객 선착순 6만명에 한해 네이버 투자통장을 만든 후 포인트를 충전하거나 결제할 경우 네이버페이 1만 포인트를 적립해 주는 특별 이벤트도 동시에 진행한다.

한편 네이버페이 투자통장 가입을 통해 삼성증권 계좌를 개설한 고객은 ‘네이버페이 플래티넘 신용카드’를 발급받을 수 있다. 이 카드는 네이버페이 결제 시 최대 3%가 적립되는 카드로 네이버 쇼핑은 물론 오프라인 결제시에도 네이버페이 포인트를 적립 받을 수 있다.

권용수 삼성증권 디지털채널본부장은 “온라인 기술의 발달로 금융과 IT서비스의 장벽이 급속하게 허물어지고 있다”며 “이번 네이버와의 업무제휴 협약(MOU)을 통해 융합의 시대에 맞는 새로운 서비스를 기대하는 고객들에게 한층 고도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박성호기자 junpar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