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종목·투자전략

[SEN]이아이디, 400억원 투자유치…2차전지 사업 확장·사업다각화

  • 이소연 기자
  • 2019-11-25 09:59:26
  • 종목·투자전략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이아이디(093230)는 25일 이화전기를 대상으로 각각 200억원 규모의 제3자배정 유상증자와 전환사채 발행을 실시해 총 400억원의 자금을 조달한다고 장전 공시했다. 전환사채의 납입일은 이달 26일이며, 유상증자의 납입일은 다음달 2일이다..

이번 400억원의 투자 유치를 통해 이아이디의 2차전지 사업에는 가속도가 붙을 전망이다. 앞서 600억원의 자금 조달로 2차전지 업체들을 연달아 인수해 사업의 발판을 마련했던 이아이디는 또 다시 대규모 자금 유치를 통해 2차전지 사업의 성장궤도를 견고히 다져나갈 수 있게 됐기 때문이다. 아울러 신규사업 진출을 위한 ‘실탄’을 확보해 사업다각화에도 더욱 탄력이 붙게 됐다.

이아이디는 최근 성장성이 높은 2차전지를 중심으로 사업을 재편해 나가고 있다. 지난 7월에는 2차전지 물류자동화 장비 제조업체 GE를 인수했고, 8월에는 2차전지 핵심소재 양극재 생산공정 장비업체 케이아이티(KIT)를 사들였다. GE와 케이아이티는 현재 사업이 순항 중으로, 특히 국내 유일의 2차전지 제조 전체공정 설비 기업인 GE는 올해 매출액 및 영업이익이 지난해 대비 대폭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물류설계 핵심인 레이아웃 기술과 4D시뮬레이션 등 차별화된 기술력을 보유한 것이 강점이라는 평가다.

양극재 생산공정 장비업체인 케이아이티의 실적도 기대된다. 대기업 중심의 안정적 거래처를 확보하고 있는 덕분에 케이아이티도 올해 영업이익이 크게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아이디 관계자는 “이번 대규모 투자유치는 지속 가능한 성장동력을 확보하고 책임경영을 강화하려는 최대주주의 의지 표명”이라며 “향후 2차전지 사업에 대한 집중적인 투자로 내실과 외형을 더욱 탄탄히 다지는 한편 새 먹거리 발굴에도 힘을 쏟아 미래 성장엔진을 확보해 나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wown93@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