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종목·투자전략

대덕전자, 신규 사업 위한 인적분할 긍정적

대신증권 리포트

  • 박경훈 기자
  • 2019-12-03 08:49:24
  • 종목·투자전략
대신증권(003540)은 3일 대덕전자(008060)에 대해 신규 사업을 위한 인적분할은 긍정적이라고 평가했다.

대덕전자는 신규 사업을 위한 투자회사와 사업회사로 인적분할을 추진한다고 전날 공시했다. 주요 매출처인 인쇄회로기판(PCB) 사업 부문을 인적분할해 신설회사(대덕전자)를 설립하기로 결정했다. 존속 회사(대덕)는 자회사 관리 및 투자 사업 부문을 영위한다. 기존 주주 입장에서 분할 비율은 존속회사 0.367, 신설회사 0.633이다.

박강호 연구원은 “인적분할 이후 존속법인은 5G(5세대) 이동통신 시대와 신규사업 추진과정에서 주도적인 역할을 담당할 것”이라면서 “신설 법인의 가치 상승과 배당 정책 확대 과정에서 기존 주주의 반사이익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어 “5G 시대에 성장성 높은 인수·합병(M&A) 추진, 자회사(대덕전자, 와이솔)의 효율적 관리를 통한 기업 가치 확대 측면에서도 인적분할을 긍적적으로 평가한다”며 “인적분할 이후 존속법인과 신설법인의 가치는 이전보다 높아질 질 것”이라고 전했다. /박경훈기자 socool@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