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경제 · 금융  >  여신

11월 신규 코픽스 1.63%...한달만에 다시 상승

잔액 기준 코픽스는 하락세 지속
변동금리형 주담대 금리 조정 전망

  • 빈난새 기자
  • 2019-12-16 15:30:07
  • 여신
은행권 변동금리 주택담보대출의 기준이 되는 자금조달비용지수(COFIX·코픽스) 가운데 신규 취급액 기준 지표가 한 달 만에 다시 상승했다. 이와 연동되는 변동금리형 주택담보대출 금리도 오를 전망이다.

15일 은행연합회는 지난 11월 기준 신규 취급액 기준 코픽스가 연 1.63%로 전달보다 0.08%포인트 상승했다고 공시했다. 신규 취급액 코픽스는 지난 9월 기준 6개월 만에 반등했다가 한 달 만에 하락한 뒤 이번에 다시 상승세로 돌아섰다. 신규 취급액 기준 코픽스는 해당 월에 신규 조달한 자금을 대상으로 산출돼 상대적으로 시장금리 변동을 신속하게 반영한다.

반면 잔액 기준 코픽스는 연 1.81%로 전달보다 0.02%포인트, 7월에 첫 도입된 신(新)잔액 기준 코픽스는 연 1.55%로 0.04%포인트 하락했다. 잔액 기준 코픽스는 올해 들어 보합이었던 3월(2.02%)을 제외하고 계속해 하락하고 있다.

코픽스는 정기예금·정기적금·상호부금·주택부금 등 국내 은행이 자금을 조달한 수신상품의 금리를 가중평균한 값이다. 신잔액 기준 코픽스는 여기에 기타 예수금과 차입금·결제성 자금 등을 추가해 산출한다.
/빈난새기자 binthere@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