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기업

[신격호 별세]전경련 "신 회장 타계는 우리 경제의 큰 아픔이자 손실"

[신격호 별세]전경련 '신 회장 타계는 우리 경제의 큰 아픔이자 손실'

경제단체에서도 신격호 롯데 명예회장의 별세에 애도를 표하며 고인이 강조한 ‘기업보국’ 정신의 뜻을 기렸다.

전국경제인연합회는 19일 ‘신격호 회장 별세 관련 논평’을 통해 “우리 경제계는 반세기 넘게 한국 경제 성장과 산업 발전에 헌신해 오신 신격호 회장께서 별세하신 데 대해 깊은 애도를 표한다”고 밝혔다.

전경련은 “신격호 회장님은 대한민국 경제 성장의 선구자셨다”며 “창업 1세대 기업인으로서 선구적인 안목과 헌신을 통해 롯데를 국내 최고의 유통·식품 회사로 성장시키셨다”고 밝혔다. 이어 “서비스·관광·석유화학 분야까지 사업의 범위를 넓히며 다양한 영역에서 대한민국 산업의 기틀을 닦으셨다”며 “기업보국의 신념을 바탕으로 전쟁으로 폐허가 된 조국에 아낌없이 투자하신 회장님의 헌신은 산업 불모지였던 우리나라를 재건하고 경제를 부흥시키는 초석이 되었다”고 강조했다.

특히 전경련은 지난해부터 이어 온 일본의 수출규제 등으로 한일관계가 어려운 와중에 신 명예회장의 별세가 한층 안타깝다고 밝혔다. 전경련은 “‘대한해협의 경영자’라는 별칭만큼 한일 양국간 경제 교류에 힘써주신 회장님의 타계는 우리 경제의 큰 아픔과 손실이 아닐 수 없다”며 “우리 경제계는 고인이 평생 강조하신 ‘기업보국’과 ‘도전의 DNA’ 정신을 이어받아 기업가 정신을 높이고 우리 경제와 국가 발전에 더욱 매진하겠다”고 밝혔다.
/양철민기자 chopi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