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국제  >  경제·마켓

미국 ‘우한 폐렴’ 확진자 5명으로

LA카운티 포함 하루새 2명 증가

미국 ‘우한 폐렴’ 확진자 5명으로
우한 폐렴 감염자가 급증하고 있다. /신화연합뉴스

‘우한 폐렴’ 확진자가 미국 내에서 5명으로 늘었다.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26일(현지시간) 애리조나주 매리코파에서 다섯 번째 우판 폐렴 확진자가 나왔다고 밝혔다.

이날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카운티에서 네 번째 확진자가 나온 것을 포함해 하루 사이 환자가 2명 늘었다. 미국에서는 지금까지 캘리포니아주 오렌지 카운티와 워싱턴주 시애틀 인근, 일리노이주 시카고에서 각각 우한 폐렴 확진자가 나왔다. 5명 모두 바이러스의 진원지인 중국 우한에 다녀왔다고 보건당국은 밝혔다.

CDC는 미국 내 확진자가 더 나올 것으로 보고 있다.
/뉴욕=김영필특파원 susopa@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