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사회일반

나경원, '靑 짜파구리 오찬'에 "첫 사망자 발생 국민 불안…中 방문자 입국금지 해야"

  • 김경훈 기자
  • 2020-02-21 09:48:55
  • 사회일반

나경원, 짜파구리, 청와대, 봉준호, 문재인대통령, 김정숙, 오찬, 이연복, 기생충

나경원, '靑 짜파구리 오찬'에 '첫 사망자 발생 국민 불안…中 방문자 입국금지 해야'
나경원 미래통합당 의원/권욱 기자

나경원 미래통합당 의원이 봉준호 감독 등 영화 ‘기생충’ 제작진과 배우들을 청와대로 초청해 ‘짜파구리’ 오찬을 가진 문재인 대통령을 향해 “지금 짜파구리를 먹을 때인가”라고 날선 비판을 내놨다.

나 의원은 20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신종코로나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100명을 넘어서고 사후 확진이지만 첫 사망자가 나와 전 국민이 불안했더 하루”라고 지적한 뒤 “미리 정해진 축하 일정이라고 해도 유유자적 짜파구리 먹을 때인가”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러면서 나 의원은 “3월 중순 개강을 앞두고 중국인 유학생에 대한 관리 및 대응 점검 차 중앙대학교를 찾았다. 중앙대만 해도 3,000여명의 중국인 유학생이 재학 중이며 그중 1,600명이 입국 예정”이라며 “이들 중 기숙사 입소 학생은 고작 10%에 불과하기 때문에 나머지 90%는 사각지대에 놓인다”고 상황을 설명했다.

나경원, '靑 짜파구리 오찬'에 '첫 사망자 발생 국민 불안…中 방문자 입국금지 해야'
/연합뉴스

이어 나 의원은 “결국 정부는 7만여 중국인 유학생에 대한 책임을 오롯이 대학들에 떠넘기고 있다”면서 “대학들은 수십 명에 불과한 직원이 수천명 유학생을 살피느라 코로나 대응을 제외한 다른 기본 업무는 마비 상태”라고 날을 세웠다.

아울러 나 의원은 “14일 이내 중국 방문·경유한 모든 외국인에 대한 입국금지 조치를 즉각 시행해야 한다. 잘못하다가는 우리나라가 입국제한 대상국이 될 수 있음을 명심하길 바란다”고도 적었다.

한편 문 대통령은 이날 아카데미 시상식 최고 영예인 작품상을 비롯, 4관왕을 기록한 영화 ‘기생충’의 감독 봉준호 등 제작진?배우들을 청와대로 초청해 격려 오찬을 했다. 점심 메뉴에는 김정숙 여사가 이연복 쉐프에게 배워 직접 조리한 ‘짜파구리’도 포함돼 눈길을 끌었다. /김경훈기자 styxx@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