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사회일반

은평성모병원 이송요원 코로나19 '1차 양성'…외래 전면 중단

  • 조예리 기자
  • 2020-02-21 09:27:31
  • 사회일반

코로나19, 신종코로나, 확진

은평성모병원 이송요원 코로나19 '1차 양성'…외래 전면 중단
은평성모병원./연합뉴스

서울 은평구에 위치한 은평성모병원에서 환자 이송을 돕던 이송요원 1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21일 은평성모병원에 따르면 이날 이송요원 1명이 코로나19 진단검사에서 1차 양성 판정을 받아 병원 측은 외래 진료를 전면 중단했다.

은평성모병원은 환자들에게 ‘코로나19 1차 검사 양성 환자가 발생해 환자 및 내원객 안전을 위해 외래진료 및 검사를 중단하오니 양해해 주시기 바랍니다’라는 안내 문자를 보낸 것으로 전해졌다.

이송요원 최종 진단검사 결과는 오늘 중 나올 예정이다. /조예리기자 sharp@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