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산업기업
바이오리더스, 서울아산병원 등과 코로나19 임상시험 추진

다른 질환으로 임상3상 승인받은

면역치료제 BLS-H01 적응증 추가

2~3주내 식약처에 승인 신청키로

바이오리더스(142760)가 3상 임상시험을 앞둔 바이러스성 질병 면역치료제(BLS-H01)에 대해 코로나19 치료에 효과가 있는지 확인하는 연구를 서울아산·경희대·중앙대병원 등의 감염내과와 공동으로 진행한다고 26일 밝혔다.

바이오리더스는 2~3주 안에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임상승인계획서(IND)를 제출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지난 19일 임상수탁기관(CRO) 씨엔알리서치와 계약을 맺었다. 임상시험용 BLS-H01은 한국콜마가 위탁생산한다.

BLS-H01은 인유두종바이러스(HPV)가 일으키는 자궁경부상피이형증을 적응증으로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3상 임상시험 승인을 받은 상태다.

BLS-H01은 체내에서 자연면역수용체 TLR4와 결합해 인터페론-베타(IFN-β) 등의 분비를 촉진, 면역체계를 활성화해 특정 바이러스·박테리아 감염을 억제하거나 치료한다. BLS-H01의 핵심 물질인 폴리감마글루탐산은 사스(중증급성호흡기증후군)가 유행하던 2013년 투여군에서 대조군보다 60% 이상의 바이러스 감염 억제 효과가 확인됐다.

박영철(오른쪽) 바이오리더스 회장이 자사의 면역치료제(BLS-H01)로 코로나19 임상시험을 추진하기 위해 지난 19일 임상시험수탁기관(CRO)인 씨엔알리서치의 윤문태 회장과 임상시험 계약을 맺은 뒤 악수하고 있다. /사진제공=바이오리더스






RNA 바이러스인 코로나바이러스가 RNA 변이를 통해 사스·메르스·코로나19 등 신종 바이러스 감염병이 주기적으로 등장하고 있어 백신 개발 무용론이 나오는 만큼 자가면역체계를 활용한 면역치료가 근본적 치료법으로 대두되고 있다.

공동 연구진은 “최근 국내에서 발생한 면역물질 과다분비 반응인 ‘사이토카인 스톰(폭풍)’ 현상에도 폴리감마글루탐산의 면역조절 기능을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바이오리더스는 지난 4일 BLS-H01의 핵심물질인 폴리감마글루탄산을 활용한 건강기능식품 ‘PGA 연질캡슐’을 대구·경북 의료진 면역관리를 위해 기부했다. 국내 S사 등 대기업으로부터 직원 복지 차원의 ‘PGA 연질캡슐’ 대량 구매도 이어지고 있다.
/임웅재기자 jaelim@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바이오IT부 임웅재 기자 jaelim@sedaily.com
복강경 수술 때 건강보험에서 200만원을 지원해준다면,
로봇수술 때도 100만~200만원은 부담해줘야 하는 것 아닌지...
함께 알아가고 바꿔가실래요?
기자채널로 이동
주요 뉴스
2020.05.30 08:00:00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