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서경스타문화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 배우 코로나19 확진, 공연 잠정 중단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 홈페이지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 월드투어가 앙상블 배우의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코로나19) 확진으로 잠정 중단된다.

1일 클립서비스는 “지난달 31일 앙상블 배우 한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잠정적으로 공연이 중단된다”며 “확진자는 유사증상을 보여 31일 선별진료소를 방문했고, 자가격리 중 확진 판정을 받았다. 현재 보건소에서 역학 조사 중으로 세부 정보는 확인되는 대로 관련 기관에서 공지될 예정”이라고 전했다.

현재 확진자와 직접 접촉한 프로덕션 배우 및 스태프, 관련 인원들은 검사 및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공연장은 폐쇄하고 긴급 방역 조치 중이다.

관련 접촉자의 검사와 2주간의 자가격리로 인해 4월 1일부터 14일까지 2주간 공연은 중단된다. 이 기간 예매한 관객에게는 일괄 문자 발송 및 예매취소 관련 순차적으로 안내할 예정이다.



클립서비스 측은 “관객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매우 송구스럽다는 말씀을 드리며, 정부 및 관련기관의 방역지침과 절차를 준수하고 관련된 공지 및 안내는 신속하고 투명하게 진행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 월드투어’ 공연은 3월14일 개막해 6월 27일까지 공연된다.

/최상진기자 csj8453@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5.28 19:10:33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