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국제정치·사회
美 코로나19 확진자 20만명 넘어서…"'뉴노멀'로 돌아갈것"

10만명 돌파 이후 5일만

플로리다주도 자택대피령

미국 뉴욕의 야전병원에 환자가 실려오고 있다./뉴욕=로이터연합뉴스




미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20만명을 넘어섰다.

미 존스홉킨스대학은 1일 오후 2시 20분(현지시간) 기준 미국의 코로나19 확진자 수를 20만3,608명으로 집계했다. 사망자 수는 4,476명으로 파악됐다.

미국의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20만명을 돌파한 것은 1월 21일 미국에서 첫 환자가 나온 지 71일 만이다. 지난달 19일 1만명을 넘긴 뒤엔 13일 만에 20배로 급증했다. 확진자가 10만명에서 20만명으로 증가한 데 걸린 시일은 고작 5일 뿐이다. 미국의 코로나19 확진자는 전 세계 확진자(91만1,308명)의 5분의 1 이상을 차지하게 됐다.



뉴욕주에선 전날보다 확진자가 8,000여명 늘어난 8만3,712명이 됐다고 앤드루 쿠오모 뉴욕주지사가 밝혔다. 쿠오모 주지사는 정점에 도달하는 시점이 대략 4월 말이 될 것이라며 “이는 한 달 더 이런 상황이 지속된다는 뜻”이라고 말했다. 이어 “우리가 정상으로 돌아갈 것으로 생각하지 않는다. 나는 우리가 뉴 노멀로 돌아갈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원격 의료나 원격 교육, 현지 조달, 연구 등의 분야에서 이번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으로부터 배울 게 많다고 말했다.

플로리다주에서도 확진자가 6,000명 이상으로 증가하면서 3일부터 모든 주민의 자택 외부활동을 제한하는 행정명령을 시행했다. 미국에서는 주지사들이 잇따라 자택 대피령을 내리면서 전체 미국인의 80%가 이 명령의 영향권에 들어 있다고 CNN은 전했다.
/김기혁기자 coldmetal@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부 김기혁 기자 coldmetal@sedaily.com
메이저리그 구단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의 단장 빌리빈은 야구라는 스포츠 영역에 통계학을 도입해 우승을 이끌어냈습니다.
이처럼 모든 삶의 영역엔 경제 원리가 숨어 있다고 생각합니다. 경제로 행간을 읽어내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기자채널로 이동
주요 뉴스
2020.05.29 15:44:06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