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오피니언피플
'중성미자' 권위자 김수봉 수석연구원, 호암상 받는다

호암재단, 수상자 5명 선정

한국 입자물리학 위상 높여

공학상-임재수 의학상-박승정·

예술상-김민기 봉사상-김성수

김수봉 수석연구원




‘중성미자’ 연구로 한국 입자물리학의 위상을 한 단계 높인 김수봉 성균관대 기초과학연구소 수석연구원이 호암상을 받는다.

호암재단은 삼성그룹 창업자 호암(湖巖) 이병철 전 회장을 기려 제정된 ‘호암상’ 30주년을 맞아 김 수석연구원 등 5명을 수상자로 선정했다고 8일 밝혔다.

과학상은 김 수석연구원에게 돌아갔고 임재수 미국 매사추세츠공대(MIT) 교수가 공학상을 받는다. 박승정 울산대 석좌교수(의학상), 김민기 극단 학전 대표(예술상), 김성수 우리마을 촌장(사회봉사상)도 수상자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부문별 수상자에게는 각각 상장과 메달, 상금 3억원이 수여된다. 과학상을 받은 김 수석연구원은 우주를 구성하는 기본입자 중 하나인 중성미자의 특성을 밝히기 위해 한국 공동 연구진을 이끌어온 중성미자 연구의 세계적 권위자다. 국제 물리학계가 주목하는 중성미자 연구 분야에서 한국이 독자적으로 실험시설을 구축하고 국제적으로 인정받는 실험 결과를 발표해 한국 입자물리학의 위상을 높였다는 평가를 받는다.

임재수 교수


공학상 수상자인 임 교수는 국제 디지털TV 표준으로 채택된 영상신호전환 기술을 개발해 디지털 영상 시대를 주도한 세계적 전문가다. 디지털 음성압축 기술도 개발해 모바일라디오·위성라디오·휴대폰 등 디지털 음성통신을 기반으로 하는 다양한 제품 개발과 상용화를 선도했다.

박승정 석좌교수




의학상을 받은 박 석좌교수는 심혈관 환자의 회복 기간과 비용 부담을 줄일 수 있는 스텐트 시술법이 심장관상동맥 질환의 표준 치료법으로 정착될 수 있는 임상적 근거를 마련하는 데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김민기 대표


예술상을 받은 김 대표는 ‘아침이슬’ ‘상록수’ 등을 창작해 당시 대학가를 비롯한 젊은 층의 대중문화에 지대한 영향을 끼쳤다. 지난 1991년 대학로에 소극장 학전을 개관해 한국인의 정서와 삶의 애환이 깃든 이야기들을 ‘소극장 뮤지컬’로 풀어내며 한국 공연계에 새로운 대안을 제시한 제작자 겸 연출가다. 1994년 초연된 록 뮤지컬 ‘지하철 1호선’은 4,000회가 넘는 공연과 71만명 이상의 관람객으로 한국 뮤지컬계의 새 지평을 열었다.

김성수 촌장


사회봉사상 수상자인 김 촌장은 2000년 강화도에 ‘우리마을’ 공동체를 설립해 안정적 일자리와 삶의 터전을 마련해주는 등 발달장애인들이 지역사회 속에서 함께 살아갈 수 있도록 헌신해왔다. 1974년 서울 구로구에 발달장애인 특수학교 ‘성베드로학교’를 설립하고 장애인들을 위한 교육과정과 프로그램을 개발한 한국 장애인 특수교육의 선각자다.

호암상은 이건희 삼성전자(005930) 회장이 1990년 제정한 상으로 올해까지 총 153명의 수상자가 274억원의 상금을 받았다.
/양철민기자 chopin@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산업부 양철민 기자 chopin@sedaily.com
속도의 시대입니다. 봐야 할 것은 많고 생각할 시간은 부족합니다.
생각의 깊이를 더하고 삶의 여유를 일깨워주는 기사를 쓰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기자채널로 이동
주요 뉴스
2020.05.28 19:10:33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