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부동산분양·청약
서울시-LH, 세운상가 일대에 ‘공공임대상가’ 공급

청년창업지원시설도 조성

90억 투입...내년 8월 준공 목표





서울시와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세운상가 일대에 이주 소상공인을 위한 공공임대상가 약 100호와 청년창업지원시설이 어우러진 산업거점공간인 ‘상생 지식산업센터’를 공동 조성한다. 서울시와 LH는 7일 이 같은 내용의 지식산업센터 건립사업 공동사업시행 협약을 맺었다고 8일 밝혔다. 센터는 세운 5-2구역의 LH 소유 토지인 중구 산림동 82-3번지 약 1,470㎡에 건립한다. 두 기관이 90억 원을 투입하고 내년 8월 준공이 목표다. 특히, 공공임대상가는 정비사업 철거 세입자에 우선적으로 공급한다는 계획이다. 오는 5월 설계에 들어가 연말에 착공, 내년 8월 준공한다는 목표다.

변창흠 LH 사장은 “세운지구 내 LH 비축토지에 공공산업시설을 건립해 지역 소상공인의 재정착을 지원하고 입주 후에도 사회적 경제조직을 통한 위탁운영을 계획하고 있다”고 말했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산림동 상생 지식산업센터 뿐 아니라 지역 소상공인들이 저렴한 임대료로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안정적으로 영업활동을 할 수 있도록 공공임대상가를 지속 확충하겠다”고 밝혔다. /박윤선기자 sepys@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6.02 11:16:24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