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국제경제·마켓
코로나19發 디플레 오나…미 3월 소비자물가 0.4%↓

5년만에 최대폭 하락

9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의 중심 거리가 봉쇄 조치로 인해 적막감만 흐르고 있다./라스베이거스=AP연합뉴스




미국 노동부는 지난달 소비자물가지수(CPI)가 전달보다 0.4% 하락했다고 10일(현지시간) 밝혔다. 전문가들의 예상치(-0.3%)를 웃도는 하락세로, 지난 2015년 1월 이후로 최대폭 떨어진 것이다.

3월 근원 소비자물가는 0.1% 떨어졌다. 근원 물가는 변동성이 높은 에너지·식품을 제외한 것으로, 미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가장 주목하는 물가 지표로 꼽힌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경제활동이 사실상 셧다운하고 경기침체가 기사화하면서 디플레이션 우려가 커진 분위기다. 소비자물가는 추가적인 하락세가 예상된다고 로이터통신은 분석했다.
/김기혁기자 coldmetal@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국제부 김기혁 기자 coldmetal@sedaily.com
메이저리그 구단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의 단장 빌리빈은 야구라는 스포츠 영역에 통계학을 도입해 우승을 이끌어냈습니다.
이처럼 모든 삶의 영역엔 경제 원리가 숨어 있다고 생각합니다. 경제로 행간을 읽어내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기자채널로 이동
주요 뉴스
2020.06.06 15:47:11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