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서경스타TV·방송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장현성과 함께 떠나는 양평 미식여행




10일 방송되는 TV CHOSUN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에서 명품 배우 장현성의 첫 식객 도전기가 공개된다.

일일 식객 장현성은 허영만 화백과 함께, 남한강과 북한강의 줄기가 흐르며 천혜의 자연환경을 자랑하는 경기도 양평에서 만났다. 장현성은 “촬영 차 양평에 자주 왔지만 ‘미식 여행’으로 온 적은 처음”이라며 양평의 진짜배기 밥상에 기대감을 드러냈다.

특히 식객 허영만의 ‘찐’ 팬임을 고백한 장현성은 한 이북식 만둣집에서 평소 소장해왔던 ‘한정판 수첩’을 꺼내 보이며 식객 허영만을 흐뭇하게 했다. 부드러운 이미지와 달리 의외의(?) 먹성 좋은 모습을 보여주는 반전 매력도 뽐내 눈길을 끌었다. 정성껏 고아 낸 양지 육수로 끓인 만둣국을 먹으며 “속이 확 풀리는 맛”이라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장현성과 함께한 식객 허영만은 슴슴한 이북식 만두와 어울리는 시원한 물김치 맛에 반해, 만두를 맛보기도 전에 “리필해달라”고 요청하는 등 두 식객은 손만두와 물김치에 푹 빠졌다.

이어 바닷게 10마리와도 안 바꾼다는 귀한 ‘참게’ 요리도 맛본다. 장현성은 역대급 참게탕 맛에 매료돼 감탄을 쏟아냈다. 참게탕은 남한강에서 어부들이 갓 잡아온 참게가 들어오는 날에만 맛볼 수 있는 귀한 음식으로, 10년 묵은 된장과 시래기, 신선한 논 참게를 넣고 팔팔 끓여낸다. 장현성은 맛을 보고 “게 살 바르는 게 수고스럽지만 노력한 보상을 주는 맛!”이라고 극찬해 참게탕의 맛을 궁금케 했다.



또한 숯불구이 맛집에 가서는 반찬으로 나온 나물들을 보며 “가장 좋아하는 나물인 단풍취가 있다!”며 반가워했다. 이맘때 먹으면 딱 좋다는 유채, 취나물, 참 미나리 등 다채로운 나물들을 맛본 뒤 그는 숯불고기와 가장 잘 어울리는 나물까지 ‘콕’ 짚으며 식객으로서의 한 단계 발전한 면모를 나타내기도 했다.

배우 장현성과 함께한 강원도 양평의 진짜배기 밥상은 10일 금요일 밤 8시 TV CHOSUN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진선기자 sestar@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서경스타팀 김진선 기자 sestar@sedaily.com
주요 뉴스
2020.06.06 15:47:11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