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문화 · 스포츠문화
송혜교·서경덕 교수, 中 중경임시정부청사에 안내서 1만부 기증
송혜교 / 사진=서울경제스타 DB




배우 송혜교와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가 오는 11일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일을 맞아 안내서 1만부를 또 기증했다.

10일 서 교수 측은 “송혜교와 서 교수가 의기투합해 중국 중경임시정부청사에 안내서 1만부를 기증했다”고 밝혔다. 이번 기증은 지난해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기념하여 1만부를 기증한데 이어 추가로 1만부를 더 기증한 것이다.

기증한 안내서에는 중경임시정부에 대한 전반적인 역사와 임시정부의 이동경로가 소개돼 있고, 한국광복군 창설 및 활동 등이 전면컬러로 이해하기 쉽게 한국어와 중국어로 제작됐다.

서 교수는 “새로운 독립운동 유적지에 안내서를 기증하는 것도 좋지만, 기존에 기증했던 유적지에 안내서가 소진되지 않도록 꾸준히 기증하는 ‘안내서 리필 프로젝트’를 진행 중이다”라고 전했다.

또 그는 “한국어 설명은 한국인 관광객들에게 많은 도움이 될 것이며, 중국어 안내는 현지 중국인들에게 우리의 임시정부 역사를 널리 알릴 수 있게 될 것이다”고 덧붙였다.



특히 안내서 파일은 웹사이트 ‘해외에서 만난 우리 역사 이야기’에 올려 누구나 스마트폰으로 자유롭게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서 교수는 “지금까지 송혜교 씨와 함께 17번째 안내서를 발간하게 됐다. 한류스타로써 국가에 어떻게 기여할 수 있는지를 보여주는 정말 좋은 선례를 만들어 주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서경덕 교수와 송혜교는 지난 3월 봉오동 전투 100주년을 기념하여 카자흐스탄 크질오르다 주립과학도서관에 홍범도 장군 대형 부조작품을 기증한 바 있다.

/사진=송혜교와 서경덕 교수가 기증한 중국 중경임시정부청사에 기증한 한국어 및 중국어 안내서


/추승현기자 chush@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6.01 06:34:02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