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정치통일·외교·안보
서울현충원, 코로나19 확산에 6월 한시적 입장제한

현충일은 개별참배 가능···사전예약·승인 인원은 출입허용

지난 4월 2일 일반 시민 방문이 통제된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의 닫힌 철문 너머로 만개한 벚꽃나무가 보이고 있다. /연합뉴스




서울 동작구에 있는 국립서울현충원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다음달 한시적으로 방문을 제한한다.

서울현충원은 수도권 공공·다중시설의 운영이 한시적으로 중단됨에 따라 6월 1일부터 14일까지 일반 시민의 방문을 제한한다고 29일 밝혔다.



서울현충원 방문 제한은 앞으로 코로나19 확산 상황을 고려해 재연장될 수 있다. 서울현충원은 “현충일인 6월 6일에는 개별 참배를 희망하는 경우 입장이 가능하다”며 “또 방문 제한 기간에는 사전 예약 및 승인을 받은 인원에 대해서만 예외적으로 출입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고 전했다.

앞서 서울현충원은 4월 2일부터 이달 5일까지 ‘사회적 거리두기’ 시행을 위해 현충원의 일반 시민 방문을 제한했다가 6일부터 정상 운영했다.
/김정욱기자 mykj@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7.10 16:34:13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