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산업기업
11월 수입차 판매 올 최다…벤츠 E250 1위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E클래스./사진제공=메르세데스-벤츠




지난달 국내 등록된 수입 승용차 대수가 올 들어 최대치를 기록했다.

한국수입자동차협회는 지난 11월 수입 승용차 신규 등록 대수가 전달의 2만 4,257대보다 13.1% 증가한 2만 7,436대로 집계됐다고 3일 밝혔다. 올해 월별 최다 등록으로 전년 동월 2만 5,514대에 비해 7.5% 증가했다.

올해 1~11월 누적 등록은 24만 3,440대를 기록해 전년 동기 21만 4,708대보다 13.4% 늘었다. 임한규 한국수입자동차협회 부회장은 “다양한 신차가 출시되고 브랜드별 물량 확보와 적극적인 마케팅 활동이 이뤄지면서 11월 신규 등록 대수가 전월 대비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지난달 브랜드별 등록 대수는 메르세데스벤츠가 7,186대로 가장 많았고 BMW 5,551대, 아우디 2,906대, 폭스바겐 2,677대 순이었다. 볼보(1,267대)와 쉐보레(1,067대), 지프(975대), 렉서스(951대)가 뒤를 이었다.

11월 베스트셀링 모델은 1,479대가 팔린 메르세데스벤츠의 E 250이 차지했다. 폭스바겐 티구안 2.0 TDI 모델은 1,292대로 2위, 메르세데스벤츠 E 350 4MATIC은 1,068대로 3위를 차지했다.
/박한신기자 hspark@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