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증권국내증시
"웰컴 바이든"...코스피도 '3,160' 사상 최고

外人 2,234억 '사자'에 1.49%↑

9거래일 만에 최고가 기록 경신

中·日 등 亞증시도 동반 뜀박질





코스피지수가 외국인 매수세에 힘입어 9거래일 만에 다시 최고가 기록을 썼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공식 취임하며 나타난 ‘바이든 랠리’의 영향이라는 분석이다.

21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코스피는 전날보다 1.49%(46.29포인트) 오른 3,160.84로 거래를 마쳤다. 이는 종가 기준으로 사상 최고치다. 코스피는 지난 8일 기록했던 종가 기준 3,152포인트를 뛰어넘었다. 코스피는 15일부터 2거래일 연속 2% 이상 하락하며 단기 조정 국면에 진입하는 듯 보였지만 이후 3거래일 내내 다시 상승세를 보이며 그간의 하락 폭을 모두 메웠다.

코스피 3,160.84 마감, 최고가 경신/연합뉴스




전문가들은 이날 증시의 상승세가 바이든 행정부 출범에 따른 ‘바이든 랠리’로 분석하고 있다. 20일(현지 시간) 조 바이든 당선인이 미국의 46대 대통령으로 공식 취임하며 대대적인 추가 부양책과 친환경 인프라 투자 등을 예고했고 이에 따라 약달러 기조와 외국인 투자가들의 위험 자산 선호가 강해졌다는 것이다. 실제 간밤의 뉴욕 증시는 3대 지수가 모두 신고가를 기록하며 마감됐고 중국·대만·인도·일본 등 아시아·신흥국 증시도 대부분 동반 상승했다. 이날 코스피에서도 외국인이 2,234억 원을 순매수하며 증시 상승세를 이끌었다. 외국인 투자자들은 정보기술(IT)·자동차·통신·디스플레이·게임·화학 등 다양한 업종의 중형주를 고루 매수하며 간만에 증시에 온기를 불어넣었다.

개인과 기관은 각각 721억 원, 1,434억 원을 순매도했지만 증시 이탈을 위한 강한 매도로 보기는 어렵다는 평가다. 금융 투자는 오히려 유가증권시장에서 2,376억 원을 순매수했다. 특히 개인은 이날도 삼성전자를 2,638억 원가량 순매수하며 장 중 약세를 보였던 삼성전자의 주가를 상승세로 바꿔놓았다.

전문가들은 바이든 대통령 취임 후 100일 동안 정책 추진에 힘이 실릴 것으로 보이는 만큼 투자자라면 미국의 행보에 주목하기를 권했다. 최유준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이날 바이든 대통령이 파리 기후협약 재가입 행정명령에 서명했다는 소식이 알려지며 미래차 관련 주들이 강세를 보였다”며 “특히 앞으로 1조 9,000억 달러에 이르는 추가 부양책 통과 추진 과정이 증시의 주요한 변수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코스닥은 전일 대비 0.38%(3.75포인트) 오른 981.40으로 장을 마감했다. 코스닥 역시 3거래일 연속 상승하며 980 선을 회복하는 모습이다. 코스닥에서는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1,344억 원, 1,724억 원을 순매도했으나 개인이 3,625억 원을 순매수하며 증시 상승세를 이끌었다. /김경미기자 kmkim@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증권부 김경미 기자 kmkim@sedaily.com
세상이 변하는 순간을 포착하는 일은 정말로 즐겁습니다.
새롭고 놀라운 이야기를 좀 더 많이 들려주세요.
변화의 최전선에서 함께 달려가겠습니다.
기자채널로 이동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