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증권IB&Deal
[시그널] SK바이오사이언스 청약 첫 날 14.1조 몰렸다···지난해 최고 카카오게임즈 육박

통합 청약 경쟁률 76대 1, 최고 154대 1도

SK바이오팜·빅히트 증거금 가볍게 넘어서

눈치작전 투자자들 둘쨋날 더 몰릴듯

SK바이오사이언스 공모주 일반 청약이 시작된 9일 서울 중구 을지로 NH투자증권 창구를 찾은 투자자들이 상담을 하고 있다./성형주기자




인플레이션 우려가 커지며 증시가 약세를 보이고 있지만 SK바이오사이언스의 청약 열기는 첫 날부터 뜨거웠다. 청약 증거금이 14조 원 이상 몰리며 지난해 최고치를 기록한 카카오게임즈를 바짝 뒤쫓았다.

9일 NH투자증권(005940) 등에 따르면 SK바이오사이언스 일반 청약 첫날 경쟁률이 75.87대 1로 집계됐다. 청약 금액의 절반을 미리 납부하는 증거금만 14조 1,474억 원이 몰렸다. 지난해 역대 최다 증거금 기록을 세운 카카오게임즈의 첫 날 증거금(16조 4,140억 원)보다는 적지만 SK바이오팜(5조 9,000억 원), 빅히트(8조 6,000억 원) 기록은 훌쩍 넘어섰다.



증권사별로는 대표 주관사인 NH증권의 경쟁률이 82.4대 1을 기록했다. NH증권 한 곳에만 약 34만2,000건이 접수됐다. 일반 청약 물량이 가장 적은 삼성증권의 경쟁률은 154.1대 1로 가장 높았다.

증시 약세에도 예상보다 많은 청약이 몰리면서 최종 증거금에도 관심이 쏠린다. 보통 IPO 공모주는 청약 둘쨋날 투자자가 몰린다. 최종 청약 증거금이 카카오게임즈를 넘어설지도 주목된다.

/김민석 기자 seok@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